STORY
story사진 '미키' 손영민, 친정팀 'APK 프린스' 컴백…"마지막 기회라고 생각" [오피셜] 운영자 2020-06-01
'미키' 손영민이 LCK로 복귀한다. 1일 APK 프린스 측은 "APK 프린스 LOL팀에 '미키' 손영민 선수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앞서 손영민은 지난해 LEC 서머를 앞두고 APK 프린스를 떠나 엑셀 e스포츠에 합류한 바 있다.  손영민은 2014년 데뷔 이후 어느덧 베테랑 반열에 올랐다. 특히 '상남자'스러운 경기 스타일로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손영민 특유의 공격적인 스타일이 2020 LCK에서 사파밴픽, 단단한 팀워크, 공격적인 운영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친정팀 APK 프린스와 어떤 시너지를 낼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이와 관련, 손영민은 "우선 lck에서 다시 뛸수있는 기회를 준 APK 프린스에 감사드린다"며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 지 못할지가 결정되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합니다"고 털어놨다.
story사진 '미키' 손영민, APK 프린스 합류…전익수와 한솥밥 운영자 2020-06-01
유럽에서 활동하던 미드 라이너 '미키' 손영민이 APK 프린스에 합류했다. APK 프린스는 공식 SNS를 통해 손영민이 2020 서머 시즌부터 함께 한다고 전했다. 이로써 손영민은 아나키와 APK에서 함께 했던 톱 라이너 '익수' 전익수와 1년 만에 함께 뛰게 됐다. 손영민은 아나키 시절 공격적인 플레이로 깊은 인상을 남긴 미드 라이너다. 아프리카 프릭스가 아나키를 인수하며 2016 시즌을 뛰었고 락스 타이거즈로 소속을 옮겼다. 2017 서머 중반에 락스와 결별한 손영민은 북미 팀인 리퀴드로 이적했고 2018년에는 골든 가디언스에서 뛰었다. 2019년 APK 프린스가 챌린저스에 속해 있을 때 스프링 시즌을 함께 한 손영민은 유럽으로 건너가 엑셀 e스포츠에서 서머와 스프링을 보냈다. 손영민은 "우선 LCK에서 다시 뛸 수 있는 기회를 준 APK에
story사진 [오피셜] '미키' 손영민, APK 프린스 합류로 LCK 복귀 운영자 2020-06-01
APK 프린스는 1일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팀에 '미키' 손영민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2014년 데뷔 이후 어느덧 베테랑 반열에 오른 '미키' 손영민은 지난해 LEC 섬머를 앞두고 APK 프린스를 떠나 엑셀 e스포츠에 합류한 바 있다. 그리고 올해 여름, 2020 LCK 스프링에서 사파 밴픽, 단단한 팀워크, 공격적인 운영 스타일로 돌풍을 일으킨 친정팀 APK 프린스에 돌아오게 되었다. 공격적인 플레이 스타일을 가진 손영민 선수가 APK 프린스에 합류하게 됨에 따라 2020 LCK서머에 어떤 바람을 몰고 오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미키' 손영민은 "우선 lck에서 다시 뛸 수 있는 기회를 준 APK 프린스 팀에 감사드리고,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지 못할 지가 결정되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사실 조금 부담도 되고 데뷔때처럼 잃을 것 없이 맘
story사진 [오피셜] '미키' 손영민, 친정팀 APK와 계약 운영자 2020-06-01
APK 프린스가 '미키' 손영민을 재영입했다.  APK는 1일 SNS을 통해 '미키' 손영민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2013년 프로게이머 생활을 시작한 손영민은 WE 아카데미를 거쳐 2015년 아프리카 프릭스에서 활동했다. 이후 락스 타이거즈, 팀 리퀴드, 골든 가디언스를 거쳐 2018년 APK에 입단했지만, 팀을 LCK로 승격시키는데는 실패했다.  이후 LEC 엑셀 e스포츠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간 손영민은 지난 스프링 시즌을 끝으로 팀과 결별했다. 손영민은 "LCK에서 다시 뛸 수 있게 기회를 준 APK 팀에 감사드린다.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지, 못할지 결정되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조금 부담도 되고 데뷔 때처럼 잃을 거 없이 마음 편안하게 할 수 없겠지만 열심히 해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
story사진 '미키' 손영민, 친정팀 APK 프린스 복귀 운영자 2020-06-01
[자료제공 = APK] APK 프린스는 28일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팀에 '미키' 손영민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미키 손영민은 지난해 LEC 서머를 앞두고 APK 프린스를 떠나 엑셀 e스포츠에 합류한 바 있다.  2014년 데뷔 이후 어느덧 베테랑 반열에 오른 손영민은 '상남자'스러운 경기 스타일을 가졌으며 2020 LCK에서 사파밴픽, 단단한 팀워크, 공격적인 운영스타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친정팀 APK 프린스에 돌아오게 되었다. 공격적인 플레이 스타일을 가진 손영민 선수가 APK 프린스에 합류하게 됨에 따라 2020 LCK서머에 어떤 바람을 몰고 오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미키 손영민 선수는 "우선 lck에서 다시 뛸수있는 기회를 준 apk팀에 감사드리고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수있을지 못할지가 결정되는 마지막 기
story사진 ‘미키’ 손영민, APK 재입단 운영자 2020-06-01
‘미키’ 손영민이 APK 프린스에 재입단했다. APK는 손영민을 로스터에 추가했다고 1일 밝혔다. 베테랑 미드라이너인 손영민은 지난해 스프링 시즌 APK에서 활동한 경력이 있다. 서머 시즌 개막을 앞두고 유럽 ‘LoL 유로피언 챔피언십(LEC)’의 엑셀 e스포츠로 이적했다. 약 1년 만에 원 소속팀으로 복귀한 셈이다. 손영민은 “LCK에서 다시 뛸 기회를 준 APK에 감사드린다.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지를 결정할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조금 부담도 되고, 데뷔 때처럼 잃을 것 없이 마음 편하게 게임을 할 순 없겠지만 열심히 해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윤민섭 기자 [email protected]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story사진 손영민 선수 ‘APK 프린스’ 복귀 운영자 2020-06-01
APK프린스는 지난달 28일 '리그오브레전드(LoL)'팀에 미키(손영민) 선수를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미키 선수는 작년 유럽 리그인 ‘LEC’ 서머 시즌을 앞두고 APK를 떠나 ‘엑셀 e스포츠’에 합류한 바 있다. 2014년 데뷔 이후 어느덧 베테랑 반열에 오른 미키 선수는 친정팀인 APK에 돌아오게 되었다. 공격적인 플레이 스타일을 가진 미키 선수가 팀에 합류하게 됨에 따라 ‘2020 LCK 서머 시즌’에 어떤 바람을 몰고 오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미키 선수는 "우선 LCK에서 다시 뛸 수 있는 기회를 준 APK 팀에 감사드리고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지 못할지가 결정되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사실 조금 부담도 되고 데뷔 때처럼 잃을 것 없이 맘 편하게 할 순 없겠지만 열심히 해서 좋은 경기력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story사진 '미키' 손영민, APK 복귀...익수와 시너지 기대 운영자 2020-06-01
‘미키’ 손영민이 APK 프린스로 복귀했다. 지난 2019년 한국을 떠나 유럽 무대에 도전했던 손영민은 전 소속팀 APK에 다시 입단해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시즌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1일 APK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손영민의 영입 소식을 발표했다. 2020 LCK 스프링 시즌 화끈한 공격력에 힘입어 7위로 마무리한 APK는 손영민의 영입으로 ‘커버’ 김주언, ‘케이니’ 김준철 등 3명의 미드 라이너를 보유하게 됐다. 손영민은 “LCK에서 다시 뛸 기회를 준 APK에 감사드린다. 제가 선수 생활을 더 할 수 있을지를 결정할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조금 부담도 되고, 데뷔 때처럼 잃을 것 없이 마음 편하게 게임을 할 순 없겠지만 열심히 해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이강원 마
story사진 3년 만에 돌아온 '미키' 손영민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도전" 운영자 2020-06-01
APK 프린스에 합류하면서 한국 무대를 다시 밟은 미드 라이너 '미키' 손영민이 "마지막이라는 자세로 임하겠다"라고 밝혔다. 손영민은 1일 자신의 SNS를 통해 "3년 만에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무대에 복귀했다"라면서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다시 도전하게 됐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손영민은 2017년 락스 타이거즈 소속으로 서머 시즌을 보내던 중 북미 팀으로 이적하면서 LCK를 떠냤다. 북미 팀인 리퀴드에서 활동하던 손영민은 2019년 APK 프린스의 유니폼을 입고 챌린저스 코리아 무대에서 뛰었지만 팀을 승격시키지 못했다. 최근까지 유럽의 엑셀 e스포츠 소속으로 활동하면서 경력을 이어간 손영민은 성적 부진으로 인해 팀을 떠났다. 6월 1일자로 APK 프린스에 공식 합류한 손영민은 락스 타이거즈 이후 3년 만에 LCK 무대에서 뛸 기회를 잡았다. 손영민
story사진 [쿡터뷰] APK '시크릿' 박기선 "가자미라는 별명, 정말 감사하죠" 운영자 2020-05-27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시크릿’ 박기선은 화려함과는 거리가 먼 선수다. 2015년 스베누 코리아에서 데뷔한 이후 그가 6여 년간 걸어온 길은 눈물로 젖은 진흙길이었다. APK 프린스 입단은 터닝 포인트였다. 2019년 APK의 ‘리그 오브 레전드(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승격에 기여한 그는 ‘2020 LCK 스프링’에서도 활약하며 7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25일 강남구 역삼 APK 연습실에서 만난 그는 “스프링 시즌 첫 단추를 만족스럽게 채운 것 같다”며 조심스럽게 웃었다.  Q. 올 시즌 APK는 돌풍의 팀이었어요. 화끈한 경기력이 매력적이었는데요, 팬들로부터 이렇게 많은 관심을 받은 것도 처음일 것 같아요. 스프링 시즌을 돌아보면 어땠나요. “처음 시작했을 때는 걱정이 많았어요. 목표는 플레이오프로 잡고 있었지만 마음속으로는 사실 불안했어요. 그럴 때마다 저희 팀원들이 어린 나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