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story사진 [e세상人] 아쉬운 만큼 단단해진 APK, 첫 국제대회 진출 노린다 운영자 2019-08-23
[OSEN=임재형 기자] 스포츠에서 ‘언더독’은 우승 확률이 떨어지는 약팀을 의미하는 용어다. 적들을 압도하며 승리를 쟁취하는 ‘탑독’에게 밀린 ‘언더독’은 도박사들 사이에서도 버리는 패, 혹은 일확천금을 노리기 위한 ‘로또’ 쯤으로 치부된다. APK는 ‘2019 펍지 코리아 리그(이하 PKL)’ 페이즈2 시작 전까지 ‘언더독’에 속했다. 지난 2018년 오픈슬롯을 뚫고 하반기 PKL에 정착한 APK(전신 락스 오카즈)는 2019 시즌을 앞두고 ‘블랙나인’ 구종훈과 ‘보이시’ 김준연을 영입해 전력을 보강했다. 힘차게 시즌을 시작했으나, APK는 난항을 겪으며 낮은 성적으로 페이즈1을 마무리했다. 페이즈1에서 APK는 21위 맥스틸과 20점 차이로 강등을 면했다. 그런 APK가 2019 PKL 페이즈2에서 무려 14계단 상승한 5위를 기록 했을때 많은 팬들은 ‘언더독’의 극적인 드라마에 열광했다. 개막전부터 우승
story사진 [포토] APK '블랙나인' 구종훈 "망치춤 대신 망치주먹이다!" 운영자 2019-08-19
19일 서울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2019 펍지 코리아 리그' 페이즈3 조추첨식이 진행된다. 이번 페이즈에서는 시드를 받은 젠지 e스포츠-DPG 다나와-디토네이터 이외의 팀들이 지난 페이즈2 순위대로 각자 자신의 조를 추첨하고, 마지막에 시드권 세 팀이 팀을 이동할 권한을 가진다. 지난 페이즈2 우승 팀인 젠지 e스포츠는 두 팀을 이동시킬 수 있다. '블랙나인' 구종훈과 '이노닉스' 나희주가 대화 중이다. 강남 | 박상진 기자 [email protected]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모스기사제공 포모스기사링크
story사진 [포토] '블랙나인' 구종훈 '스크림에서 너무 아프더라' 운영자 2019-08-19
19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아프리카TV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코리아 리그 페이즈3 조추첨식이 열렸다. APK 프린스의 '블랙나인' 구종훈이 다른 선수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구남인 기자 [email protected]기사제공 데일리e스포츠기사링크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347&aid=0000134554
story사진 [오!쎈 인터뷰] APK 김산하 코치, “남은 기간 단점 고치기 위해 노력하겠다” 운영자 2019-08-12
[OSEN=강남, 임재형 기자] 아쉽게 최종전에서 패배했으나, APK는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승강전에 올라가기 위한 최종 관문, 플레이오프에 나설 채비를 마쳤다. 김산하 코치는 “아쉬운 점이 많다. 아직까지 준비해야 될 것이 많다”면서도 “남은 기간 단점을 고쳐 분위기, 실력 끌어올린 상태로 승강전을 맞이하겠다”고 다짐했다. APK는 1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프릭업스튜디오에서 벌어진 ‘2019 LOL 챌린저스 코리아(이하 롤 챌린저스)’ 아수라전을 끝내고 시즌을 4위(9승 5패 득실차 +9)로 마감했다. 이로써 APK는 플레이오프에서 3위 브리온(10승 4패 득실차 +9)을 상대하게 됐다. 정규시즌을 끝낸 후 OSEN과 만난 김산하 코치는 시즌 마무리 소감에 대해 묻자 “우리는 준비해야 될 것이 많은 팀이다”며 “그래도 부족한 부분이 무엇인지는 잘 알고 있다. 남은 기간동안 단점을 고쳐나가
story사진 [포토] APK '김고니'-'블랙나인' '한국 대표 우승 정조준!' 운영자 2019-08-10
10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네이션스 컵(이하 PNC) 서울 2019 2일차 경기가 열렸다. PNC는 5개 대륙 16개 국가 대표팀이 참가하는 대회로 총상금 50만 달러(한화 약 6억 원)을 걸고 11일까지 치열한 승부를 벌인다. APK 프린스의 '김고니' 김다솔과 '블랙나인' 구종훈이 코스튬플레이어들과 함께 포즈를 취했다. 구남인 기자 [email protected]기사제공 데일리e스포츠기사링크 https://sports.new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347&aid=000013424
story사진 [포토] APK '블랙나인' 구종훈 '한국팀 화이팅!' 운영자 2019-08-10
10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네이션스 컵(이하 PNC) 서울 2019가 열렸다. PNC는 5개 대륙 16개 국가 대표팀이 참가하는 대회로 총상금 50만 달러(한화 약 6억 원)을 걸고 11일까지 치열한 승부를 벌인다. APK 프린스의 '블랙나인' 구종훈이 한국팀을 응원하기 위해 경기장을 찾았다. 구남인 기자 [email protected]기사제공 데일리e스포츠기사링크 https://sports.naver.com/esports/news/read.nhn?oid=347&aid=0000134235
story사진 [롤 챌린저스] APK, 스피어 게이밍 제압하고 9승 고지… 2위 등반(종합) 운영자 2019-08-02
[OSEN=강남, 임재형 기자] APK가 스피어 게이밍을 완파하고 9승 고지에 올랐다. APK는 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프릭업스튜디오에서 벌어진 ‘2019 LOL 챌린저스 코리아(이하 롤 챌린저스)’ 서머 스플릿 스피어 게이밍과 2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1세트 유리한 상황에서 신승을 거둔 APK는 2세트에선 속도를 올려 적을 마무리했다. 이로써 9승(3패) 고지에 오른 APK는 VSG를 제치고 2위에 올랐다. 다소 멀어졌던 1위 레이스를 잘 마무리하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 4연패 늪에 빠진 스피어 게이밍은 9위 MVP와 격차가 더욱 좁혀졌다. 1세트 APK는 속도를 낸 초반에 비해 다소 힘겹게 승리했다. 22분 전까지 APK의 연계는 매우 유기적이었다. ‘카카오’ 이병권의 올라프를 앞세워 봇 라인을 탄탄하게 만들었고, ‘꿀맛 드래곤’인 화염과 대지를 모두 획득했다
story사진 [챌린저스] APK, SPG에 완승…단독 2위 복귀 운영자 2019-08-02
APK 프린스가 단독 2위 자리를 되찾았다. APK는 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9 제닉스 LoL 챌린저스 코리아(챌린저스)’ 서머 정규 시즌 2라운드 경기에서 중위권의 스피어 게이밍(SPG)을 세트스코어 2대 0으로 아겼다. 9승3패(세트득실 +11)를 기록한 APK는 VSG를 세트득실 1점 차이로 제치고 2위로 복귀했다. SPG는 3승9패(세트득실 -9)가 됐다. 순위표에서는 6위 자리에 머물렀지만, 7위 MVP(2승10패 세트득실 -11)와의 격차가 좀처럼 벌어지지 않아 고민이 깊어졌다. 5위 아수라(5승6패 세트득실 -5)와는 여전히 2승 차이다. APK는 탑에 트리스타나를 배치하고, 미드와 바텀에 조이·이즈리얼 포킹 조합을 구성해 1세트를 가져갔다. 경기 초반 ‘카카오’ 이병권(올라프)이 바텀과 탑에서 연이어 갱킹을 성공시켰다. 운영 싸움에서 앞
story사진 APK 김산하 코치 “밴카드로는 ‘익수’ 깜짝픽 못 막을 것” 운영자 2019-08-02
“밴카드만으로는 전익수의 특이한 픽을 막을 수 없을 거예요.” APK 프린스 김산하 코치가 ‘익수’ 전익수의 넓은 챔피언 폭에 대해 언급했다. APK는 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9 제닉스 LoL 챌린저스 코리아(챌린저스)’ 서머 정규 시즌 2라운드 경기에서 중위권의 스피어 게이밍(SPG)을 세트스코어 2대 0으로 아겼다. 9승3패(세트득실 +11)를 기록한 APK는 VSG를 세트득실 1점 차이로 제치고 2위에 올랐다. 경기 후 국민일보와 만난 김 코치는 “이기든 지든 순위는 크게 달라지는 경기가 아니었다”면서 “얻을 수 있는 걸 얻자는 마인드로 준비했고, 얻은 점이 있었다”고 이날 경기를 총평했다. 그는 “신인 미드라이너 ‘해성’ 해성호가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힘들었을 것이다. 집중하고 좋은 플레이를 보여줘 대견스러웠다”고 덧붙였다.&n
story사진 [롤 챌린저스] APK ‘시크릿’ 박기선, “승강전 위해 실력 끌어올리겠다” 운영자 2019-08-02
[OSEN=강남, 임재형 기자] “1등이 아니면 의미 없다” 최종 목표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에 들어서기 위한 관문, 승격강등전에 올라서기 위해 ‘시크릿’ 박기선은 끊임없이 담금질 하고 있다. 2위 등극에 박기선은 “1등이 아니면 의미 없다. 승강전을 바라보고 실력을 다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APK는 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프릭업스튜디오에서 벌어진 ‘2019 LOL 챌린저스 코리아(이하 롤 챌린저스)’ 서머 스플릿 스피어 게이밍과 2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9승(3패) 고지에 오른 APK는 VSG를 제치고 2위에 올랐다. 다소 멀어졌던 1위 레이스를 잘 마무리하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 경기 후 OSEN과 만난 박기선은 2위 등극에 기뻐하면서도 “1등이 아니면 순위는 의미가 없다. 2위부터 5위까지 4팀은 모두 플레이오프를 거쳐야 한다”며 “이제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