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story사진 "나익쑤~" 설해원 프린스, 2대1로 한화생명 제압…'짜릿한 첫승' 운영자 2020-06-18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설해원 프린스가 서머 첫 경기를 잡아내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18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0 LCK 서머 스플릿' 1라운드 한화생명 대 설해원 프린스의 경기가 진행됐다. 이날 한화생명은 두두 이동주, 하루 강민승, 라바 김태훈, 바이퍼 박도현, 리헨즈 손시우가 나왔다. 설해원 프린스는 익수 전익수, 플로리스 성연준, 미키 손영민, 하이브리드 이우진, 시크릿 박기선이 출전했다.  3세트에서 한화생명은 아트록스, 자르반, 럼블, 이즈리얼, 유미를 골랐다. 설해원 프린스는 오른, 렉사이, 아지르, 아펠리오스, 룰루를 선택했다. 5분 설해원 프린스 봇듀오는 리헨즈를 잡아냈고 동시에 두두가 익수를 솔킬 냈다. 동시에 플로리스는 첫 바람용을 가져갔다. 9분 탑 주도권을
story사진 [LCK] 설해원, 돌아온 ‘미키’ 활약 힘입어 한화생명 제압 운영자 2020-06-18
설해원 프린스가 ‘바이퍼’ 박도현이 가세한 한화생명e스포츠를 꺾고 시즌 첫 승을 올렸다. 설해원은 18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정규 시즌 1라운드 경기에서 한화생명에 세트스코어 2대 1로 이겼다. 1승0패(세트득실 +1)로 여름을 시작한 설해원은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새로 합류한 미드라이너 ‘미키’ 손영민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손영민은 1세트에 조이, 2세트에 키아나, 3세트에 아지르를 각각 플레이했다. 그는 팀이 이긴 1, 3세트에 플레이어 오브 게임(POG)을 독식했다. 반면 박도현과 ‘리헨즈’ 손시우의 재회로 시즌 개막 전부터 많은 관심을 모았던 한화생명은 기대에 못 미치는 경기력을 선보였다. 그리핀 출신의 바텀 듀오는 ‘명불허전’의 활약을 펼쳤지만, 우려했던 상체의 기복 문제가 발목을 잡았다. 특히
story사진 [LCK] 'APK+미키=설해원', 화끈한 경기력으로 한화생명 제압 운영자 2020-06-18
'미키'의 합류로 설해원이 더욱 강해졌다. 설해원은 18일 종각 롤파크에서 열린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정규 시즌 1라운드 첫 경기에서 한화생명을 세트 스코어 2대 1로 이겼다. 설해원은 스프링에 이어서 화끈한 경기력을 보여주며 서머 첫 승을 거뒀다. 설해원은 원년멤버였던 '미키' 손영민이 새롭게 합류하면서 더욱 멋진 팀으로 거듭났다. 마지막 세트는 설해원이 먼저 신호탄을 쐈다. 설해원의 바텀듀오가 '리헨즈' 유미를 잡으며 선취점을 따냈다. 하지만 한화생명도 '두두'가 '익수'를 따내며 균형을 맞췄다. 11분에는 '하루'가 협곡의 전령을 먹는 사이 '플로리스'가 '익수'의 뒤를 봐주며 '두두'를 잡았다. 한화생명은 바텀에 전령을 소환하며 바텀에 압박을 가하려 했으나,'미키'와 '익수'가 합류한 설해원이 한타에서 대승을
story사진 [LCK] '미키' 손영민, LCK 복귀전서 화려한 등장 운영자 2020-06-18
'웰컴백 미키' 미키의 화려한 LCK 복귀전이었다. 설해원은 18일 종각 롤파크에서 열린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정규 시즌 1라운드 첫 경기 1세트에서 한화생명을 만나 승리했다. 돌아온 '미키'의 주사위 수는 높은 숫자밖에 없어 보였다. 그만큼 1세트 내내 '미키' 손영민은 빛났다. 초반 팽팽한 분위기를 먼저 깬 쪽은 설해원이었다. 첫 대지 드래곤 안정적으로 가져가며 포인트를 따냈다. 이어서 협곡의 전령을 노리던 한화생명을 에워싸며 3대3 상체 교전에서 열었다. 설해원은 상대를 모두 잡아내며 큰 이득을 얻었다. 하지만 탑에서 '큐베'가 '익수'를 잡아내며 한화생명은 숨통을 틔웠다. 한화생명은 바텀에서 역전의 기회를 엿봤으나, 가볍게 이를 받아친 설해원이 '미키'의 활약과 더불어 오히려 상대를 모두 잡아내는 데 성공했다
story사진 [LCK 섬머] 설해원 프린스 '미키' 손영민, "나 뿐만 아니라 우리팀 모두 주사위" 운영자 2020-06-18
18일 LoL 파크에서 진행된 2020 우리은행 LCK 섬머 스플릿 2일 차 일정에 설해원 프린스가 한화생명e스포츠를 2:1로 잡아내고 승리했다. '미키' 손영민은 LCK 복귀 후 첫 경기에서 두 세트 경기를 모두 MVP로 선정되어 그 활약을 인정받았다. 손영민은 복귀전 승리에 기뻐하며 앞으로 계속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설해원 프린스의 미드 라이너 '미키' 손영민의 경기 후 인터뷰 전문이다. Q. 금일 경기에 승리하고 LCK 복귀 첫 승을 거둔 소감은? 오늘 긴장을 많이 해서 이렇게까지 경기를 잘할 수 있을지 나도 몰랐다. 단독 POG를 받고 나니 예전 기억이 나서 많이 행복했다. Q. 경기를 준비하며 팀원들에게 ‘처음 시작하는 것처럼 한다’ 라고 말하는 것을 보았다. 어떤 의미인지 궁금한데?&n
story사진 [LCK] 돌아온 설해원 '미키' "팀의 미흡한 운영 채워주자 생각했다" 운영자 2020-06-18
18일 서울 롤파크에서 진행된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정규 시즌 2일차 2경기에서 설해원 프린스가 한화생명e스포츠를 2대1로 꺾었다. ‘미키’ 손영민은 LCK 복귀 첫 경기를 승리함과 동시에 단독 POG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아래는 ‘미키’ 손영민과 나눈 인터뷰 전문이다. 복귀전을 화려하게 승리했다. 소감을 알려달라 긴장도 많이 했다. 이렇게까지 경기를 잘 풀어나갈 수 있을지 의문이 들었는데 단독 POG 받으면서 승리하니까 첫 데뷔전도 생각나면서 행복했다. 경기 준비하면서 팀원들에게 ‘처음하는 것처럼 한다’고 이야기하는 걸 들었다 LCK에 오랜만에 복귀해서 새로운 느낌을 받았다. 데뷔전에서 잘했으니 데뷔 때를 떠올려 잘해보겠다는 의미로 한 말이었는데 잘 된 듯하다
story사진 [LCK 섬머] 거침 없는 설해원 '버스'!? 한화생명에 3세트 승리로 마무리 운영자 2020-06-18
설해원 프린스가 뛰어난 한타 능력을 바탕으로 한화생명e스포츠에게 마지막 3세트도 승리를 거뒀다. 이번에도 양 팀은 초반부터 모든 라인에서 교전을 벌였다. 첫 킬은 설해원이 챙겼다. 봇 듀오 '하이브리드-시크릿'이 라인전 단계에서 한화생명의 '리헨즈' 손시우의 유미를 끊어주면서 기분 좋게 시작했다. 한화생명은 탑에서 '두두' 이동주가 아트록스로 '익수' 전익수의 오른을 솔로 킬내며 무력을 뽐냈다. 하지만 합류 구도에서 확실히 설해원의 노련한 선수들이 빛났다. 정글러를 불러 '익수'가 탑 라인전을 극복했고, '미키' 손영민의 아지르와 함께 봇 라인으로 한 발 빠르게 합류해 한타 대승을 거뒀다. 소규모 난전에서 킬을 주고받는 장면이 나왔으나 결국 '미키'의 아지르가 '라바' 김태훈의 럼블을 두 번 연속으로 잡아내는 그림으로 상황이 마무리됐다. 어느새 아지르의 KDA가 4/0/3까지 끌어올렸다. 
story사진 [LCK 섬머] 설해원 프린스 '익수' 전익수, "올해 통틀어 가장 재미있던 경기" 운영자 2020-06-18
18일 LoL 파크에서 진행된 2020 우리은행 LCK 섬머 스플릿 2일 차 2경기에선 설해원 프린스가 한화생명 e스포츠를 상대로 2:1 승리를 거뒀다. '바이퍼' 박도현을 영입해 전력을 다진 한화생명 e스포츠를 상대로, '미키' 손영민을 영입한 설해원 프린스가 어떤 승부를 벌일지에 양 팀의 많은 팬들이 주목하던 경기였다. 비록 2세트에서 역전을 당하긴 했으나, 설해원 프린스는 스프링 시즌의 공격성은 유지한 채 각 라인에서 출중한 활약을 보여 끝내 승리를 가져왔다. 설해원 프린스의 탑 라이너이자 주장인 '익수' 전익수는 오늘 경기에 대해 올해 중 가장 재미있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다음은 익수와의 인터뷰 전문이다.   승리 축하한다. 정말 중요한 승부였을텐데, 소감 말해달라. 첫 시작을 승리로 장식해 기
story사진 [LCK 섬머] 초반 교전 '미키', 마무리는 '하이브리드'! 설해원 프린스 1세트 압승 운영자 2020-06-18
설해원 프린스가 한화생명e스포츠와 1세트 대결의 승자가 됐다. 오랜만에 LCK로 돌아온 미드 라이너 '미키' 손영민이 초반 교전을 이끌었고, 후반부는 '하이브리드' 이우진의 아펠리오스가 경기를 장악했다. 설해원은 10분 이후 전투에서 대거 킬을 올렸다. 탑-정글-미드의 '상체' 싸움에서 먼저 한화생명의 리 신을 공략해주면서 승리로 시작했다. 난전과 추격 과정에서 '미키'의 조이가 킬을 기록하면서 성장할 수 있었다. 봇에서도 물러섬 없는 전투로 상대의 점멸을 빼놓은 상황. 설해원은 한화생명의 노림수마저 발 빠른 아군의 합류로 받아치며 딜러 라인이 급격히 성장할 수 있었다. 특히, '미키'의 조이가 KDA 4/0/4를 기록할 정도로 성장 격차가 크게 벌어진 상황이었다. 한화생명은 급격히 기울어진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익수' 전익수의 그라가스를 두 번이나 끊어줬다. 하지만 핵심 전투의 결과를 바꾸진 못했다. 이미
story사진 [롤챔스] 설해원 '미키' 손영민 "LCK 복귀 첫 주사위는 6" 운영자 2020-06-18
리그 오브 레전드에서 기복이 심한 선수들을 표현하는 말로 주사위를 던진다고 말한다. 경기력이 좋지 않으면 주사위 1 나왔다고 말하고 경기력이 매우 좋으면 6이라고 표현한다.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복귀 첫 경기를 치른 설해원 프린스의 미드 라이너 '미키' 손영민은 "오늘 내 경기력은 6이다"라고 스스로 표현할 정도로 맹활약했다. 손영민은 18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1주차 한화생명e스포츠와의 경기에서 팀이 승리한 1세트에서는 조이로, 3세트에서는 아지르로 맹활약하면서 2대1 승리를 이끌었고 두 세트 모두 MVP로 선정됐다. 손영민은 "LCK에서 뛸 때 가장 좋았던 점은 경기를 끝내고 난 뒤 팬들을 만나는 일이었 코로나19로 인해 상황이 좋지 않아서 팬미팅을 하지 못해 아쉽다"라면서 "LCK 복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