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apk프린스 스토리
[LCK] APK 프린스, 한화생명 상대로 완승
Date2020-03-04

[쿠키뉴스] 문창완 기자 = APK 프린스가 한화생명 e스포츠를 완승으로 잡고 1라운드를 마무리했다.  

 

4일 APK 프린스는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에서 한화생명을 상대로 완승을 거뒀다. 이 승리로 APK 프린스는 2승 7패 득실 -8로 1라운드를 마무리했다. 한화생명은 이번 패배로 3승 6패 득실 -6이 됐다.   

 

1세트 초반 APK는 한화생명의 바텀을 집중적으로 공략하며 포탑 방패를 뜯어냈다. 한화생명은 그 사이 APK의 탑 타워를 노렸고 먼저 파괴하는데 성공했다. 이후 드래곤 스틸까지 성공하며 기세를 타기 시작했다. APK는 이에 기죽지 않고 적극적으로 교전을 펼쳤다.   

 

APK는 기동력을 활용해 희생없이 '바론'을 차지했다. 바론 버프를 두른 APK는 한화생명의 상단으로 진입, 한화생명의 쌍둥이 타워를 노렸다. 한화생명은 분전했지만 드래곤 영혼까지 차지한 APK를 막을 수 없었다. APK는 그대로 한화생명의 넥서스를 파괴하며 1세트를 30분만에 승리했다. 1세트 MVP는 '자르반'으로 활약한 '플로리스' 성연준이 차지했다.  

 

2세트 초반 한화생명은 APK의 바텀 듀오를 모두 잡고 기선 제압을 했다. 이후 한화생명은 APK의 바텀을 집중적으로 공략하며 힘을 키웠다.  

 

APK는 반대로 한화생명의 탑을 노렸다. '협곡의 전령'을 차지한 APK는 한화생명의 탑 타워와 함께 득점까지 성공하며 바짝 쫓았다.  

 

양 팀은 난전을 펼쳤다. 한화생명은 '비스타' 오효성의 '미스포츈'를 중심으로 교전을 열면 APK는 '하이브리드' 이우진의 이즈리얼과 '커버' 김주언의 '조이'로 원거리에서 견제했다. 

 

후반이 되자 APK의 조합이 점점 더 유리해졌다. 마땅한 이니시에이팅 수단이 없던 한화생명은 원거리에서 스킬을 던지는 APK에게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바론 버프를 두른 APK는 순식간에 한화생명의 중하단 억제기를 터트렸다.  

 

한화생명은 분전하며 버텼지만 APK의 화력을 버티지 못했다. 마지막 교전에서 '익수' 전익수의 아트록스가 쿼드라킬을 올리며 APK는 한화생명의 넥서스를 파괴했다. 2세트 MVP는 익수가 차지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쿠키뉴스

기사링크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757887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