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apk프린스 스토리
'아직 무승' kt와 APK, 외나무 다리에서 만났다
Date2020-02-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스프링에서 아직까지 승리를 신고하지 못하고 있는 kt 롤스터와 APK 프린스가 맞대결을 펼친다.

 

kt와 APK는 20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 파크에서 열리는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스프링 3주 2일차에서 정면 승부를 펼친다.

 

두 팀 모두 이번 시즌에 아직까지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 kt는 1주차에서 젠지 e스포츠와 드래곤X를 상대로 한 세트를 따내면서 가능성을 드러내기도 했지만 뒷심 부족으로 인해 모두 패했고 APK는 샌드박스 게이밍과 담원 게이밍에게 0대2로 완패하면서 최하위로 내려 앉았다.

 

2주차에서는 양상이 바뀌었다. kt는 T1과 담원 게이밍에게 0대2로 완패했고 APK는 아프리카 프릭스와 그리핀에게 각각 한 세트씩 따내면서 경쟁력을 보인 바 있다. 네 경기를 치러 모두 패했지만 최근 페이스를 놓고 봤을 때에는 APK가 kt보다는 경기력이 나아지고 있다.

 

두 팀의 선수 기용 패턴은 정확하게 반대 양상을 보이고 있다. 7명의 로스터를 보유하고 있는 kt는 하체를 고정시키고 상체에 변화를 주면서 승리를 노렸지만 뜻대로 되지 않았다. '보노' 김기범과 '말랑' 김근성 등 정글러를 교체하면서 분위기 반전을 노렸던 kt는 김근성이 3전 전패를 당하면서 아쉬움을 남겼고 담원 게이밍과의 2세트에서는 '레이' 전지원을 톱 라이너로 교체 투입했지만 소기의 성과를 내지 못했다.

 

kt와 달리 APK는 상체를 그대로 유지한 채 하단 듀오를 한꺼번에 바꾸면서 변화를 시도했고 두 번 중에 한 번 성공했다. 지난 12일 아프리카 프릭스와의 2세트에서 '트리거' 김의주와 '미아' 최상인에게 모르가나와 파이크를 각각 쥐어주면서 실전에 투입했던 APK는 LCK 승격 이후 첫 세트 승리를 따낸 바 있다. 14일 그리핀과의 대결에서 1대1 동점 상황에 김의주와 최상인을 투입해 아펠리오스와 바드로 플레이했지만 장기전 끝에 패했다.

 

kt와 APK의 맞대결에서 승리하지 못하는 팀은 연패가 이어질 수도 있다. kt는 아프리카, 샌드박스, 한화생명, 그리핀 등 아프리카를 제외하면 중하위권 경쟁을 치열하게 치르는 팀들과 만나며 APK는 T1과 드래곤X, 젠지 e스포츠 등 상위권에 포진된 팀과 연전을 치러야 하기에 쉽지 않다.

 

이번 맞대결을 통해 분위기 쇄신을 이뤄내고 중위권으로 도약할 발판을 만들어내야 하는 두 팀의 대결에 초미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이유다.

 

남윤성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데일리e스포츠

기사링크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47&aid=0000140662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