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apk프린스 스토리
[LCK 스프링] 후반 결정지은 '쌍권총', APK 프린스 1세트 선취
Date2020-02-20

주고 받는 난전 속에서 승리했던 건 APK 프린스였다. 서로의 탱커 챔피언들이 연달아 쓰러지는 등 팽팽한 분위기 속에서 힘을 보여줬던 건 '하이브리드' 이우진의 미스 포츈이었다. 한타 상황마다 궁극기를 적재적소에 작렬했다.

 

APK 프린스가 먼저 득점하면서 1세트가 시작됐다 '플로리스' 성연준의 엘리스가 '보노' 김기범의 세주아니를 솔로킬했다. kt 롤스터가 탑 갱킹 시도는 '익수' 전익수 일라오이의 과감한 '앞점멸'로 실패했다. 이에 kt 롤스터는 협곡의 전령을 때려 상대를 불러내고 엘리스를 잡으며 팽팽하게 맞섰다.

 

미리 전령을 풀어 탑 1차 포탑을 파괴했던 kt 롤스터는 상대가 두 번째 전령 쪽에 집중하자 바텀 1차 포탑을 파괴하는 선택을 했다. 이에 APK 프린스는 세 번째 드래곤 타이밍에 '시크릿' 박기선 노틸러스의 저돌적인 움직임으로 다시 균형을 맞췄다. '익수'의 일라오이와 '하이브리드' 이우진 미스 포츈의 궁극기도 작렬했다.

 

그럼에도 여전히 kt 롤스터가 유리했다. '익수'의 일라오이를 포위해 잡더니 '소환' 김준영의 루시안을 특공대로 보내 스플릿 운영으로도 격차를 벌렸다. 어느덧 시간은 흘러 대형 오브젝트를 둔 신경전이 시작됐다. 그 과정에서 일라오이와 '쿠로' 이서행의 오른만 계속 쓰러졌다. 계속된 바론 싸움에서 버프를 차지했던 건 APK 프린스였다. 양 팀의 분위기가 서로 바뀌었지만, 경기 향방은 아직 미궁 속이었다.

 

후반으로 경기가 치닫는 중에 APK 프린스가 드래곤 영혼을 둔 대치 구도에서 힘을 보여줬다. '하이브리드' 미스 포츈의 궁극기가 kt 롤스터의 심장부에 쏟아졌고 APK 프린스가 한타 대승을 거뒀다. 그대로 미드 라인으로 밀고 들어간 APK 프린스가 넥서스를 파괴하며 1세트 승리를 차지했다.

 

박범, 남기백 기자

 

 

 

e스포츠인벤 Copyright (c)인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인벤

기사링크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42&aid=0000113573

목록으로